소통하는자유게시판

 

자유게시판

빗오는 날 단잠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사마린 작성일2019-02-08 12:54 조회202회 댓글0건

본문

MVgcRez.jpg

 

빗오는 날 단잠

 

빗속에 낮잠을 깜박 잊고

아침으로 착각을 한 오후 8시

하마터면 퇴근 시간에 출근 한다고

호들갑을 떨며 하루에 두 번

출근 할 뻔 했던 빗속에 단잠

 

빗소리는 여전히 창가를

두드리고 머리맡에

돌아가는 시계는 8시에

멈추어 내 눈과 마주쳤다

 

잠수함을 타고 보이지

않는 세상으로 걸어서

여행을 하다가 현관문

여는 소리에 눈을 떠니

 

장마로 인하여 흐릿한 날씨에

연일 내리는 비를 맞으며

다리품을 여기저기로 팔다가

참 오랜 만에 꿀 맛

같은 단잠을 청했다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